중흥건설그룹 평택 브레인시티 공동주택용지 등 109필지 공급
중흥건설그룹 평택 브레인시티 공동주택용지 등 109필지 공급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평택 브레인시티 조감도

중흥건설그룹과 평택도시공사 등으로 구성된 특수목적법인(SPC) ‘브레인시티프로젝트금융투자’가 평택 ‘브레인시티’ 용지를 공급한다.

중흥건설그룹은 평택 브레인시티 내 공동주택용지와 주상복합용지, 단독주택용지, 상업용지, 지원시설용지 등 모두 109필지를 공급한다고 21일 밝혔다.

브레인시티는 평택시 도일동 일원 482만㎡ 규모에 첨단 산업단지와 대학, 주거·상업시설 등을 조성하는 사업이다. 이 중 1단계(약 145만㎡)는 평택도시공사가 직접 산업시설용지로 개발한다.

2단계(약 336만㎡)는 중흥건설그룹의 중흥토건과 평택도시공사 등이 공동 출자해 만든 특수목적법인 ‘브레인시티프로젝트금융투자’가 공공시설, 주거시설, 지원시설 용지 등을 조성한다.

이번에 공급하는 물량은 2단계 중 109필지로 모두 20만7천529㎡ 규모다. 세부적으로는 ▲공동주택용지 2필지(9만533㎡) ▲주상복합용지 1필지(2만6천52㎡) ▲단독주택용지 30필지(7천91㎡) ▲상업용지 14필지(3만8천133㎡) ▲지원시설용지 62필지(4만1천783㎡) 등이다.

입찰은 온비드를 통해 진행한다. 오는 28일까지 신청받고, 개찰결과는 오는 29일 발표된다. 낙찰자는 오는 29일 발표된다. 계약체결은 오는 30일부터 내년 1월6일까지 휴무일을 제외한 5일 동안 진행된다. 공동주택용지는 추첨방식, 나머지는 경쟁입찰을 통해 공급이 진행된다.

브레인시티는 1조7천억원의 경제적 파급효과와 함께 7천879명의 취업유발효과 등이 기대된다.

브레인시티는 고속도로 5곳, 국도 5곳, 철도 5곳 등이 인접해 있고 인천공항, 김포공항, 청주공항, 평택항, 인천항 등 주요 공항과 항만도 2시간 거리다. 직선거리 2㎞ 이내 수서고속철도(SRT) 지제역이 있어 서울 강남까지 20분 내 이동이 가능하다.

삼성전자 고덕산업단지, LG전자 디지털파크 및 진위산업단지를 비롯해 이미 완공 또는 조성 중인 산업단지 21곳과 인접해 시너지효과도 기대된다.

평택시는 향후 이 일대가 4차 산업혁명을 선도하는 국내 최대 규모의 산업벨트로 자리매김할 것으로 보고 800병상 규모의 대학병원을 포함한 의료 및 바이오 헬스케어산업 발전을 위한 의료복합 클러스터 조성도 추진 중이다.

중흥건설그룹 관계자는 “4차산업을 선도하는 첨단산업단지와 함께 교육·의료·연구시설 및 상업시설 등이 연계되는 만큼 그동안 보기 힘들었던 차별화된 주거환경을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평택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