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 소재 교회 신도·가족 등 6명 추가 확진…누적 22명
평택 소재 교회 신도·가족 등 6명 추가 확진…누적 22명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평택시는 지역 내 한 교회에서 발생한 코로나19 집단감염과 관련, 신도와 가족 등 6명이 추가로 확진됐다고 29일 밝혔다.

추가 확진자는 교회 신도 2명과 기존 확진자인 신도들의 가족 및 지인 4명 등이다.

이에 따라 지난 25일 신도 A씨가 확진된 이후 지금까지 전체 교인이 38명인 이 교회 관련 감염자는 A씨를 포함해 모두 22명(신도 16명, 가족 6명)으로 늘었다.

방역당국은 확진 순서상 A씨가 첫 확진자로 분류돼 있으나 실제 첫 감염자는 다른 인물일 수 있다고 보고 역학조사를 계속하고 있다.

방역당국은 이번 집단 감염의 원인과 경로 등이 아직 밝혀지지 않았지만 성탄 축하예배에 참석한 19명 중 14명이 감염된 것으로 미뤄 당시 예배를 통해 전파 감염된 것으로 추정했다.

평택시는 해당 교회에 대해 내년 1월10일까지 집합금지 행정명령을 내린 상태다.

평택=박명호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