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당차병원, 응급의료기관 운영 인정…보건복지부 평가서 4년 연속 최우수
분당차병원, 응급의료기관 운영 인정…보건복지부 평가서 4년 연속 최우수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분당차병원 권역응급의료센터 모습. 사진=분당차병원 제공

차의과학대학교 분당차병원(원장 김재화)이 보건복지부의 ‘2020년 응급의료기관 평가’에서 4년 연속 최우수 등급인 A등급을 받았다.

이번 평가는 권역응급의료센터 38개소, 지역응급의료센터 125개소, 지역응급의료기관 237개소 등 총 405개 응급의료기관을 대상으로, 2019년 7월부터 지난해 1월까지 운영 평가로 진행됐다. 분당차병원은 시설, 인력, 장비 등 법정 기준 충족 여부를 평가하는 필수영역을 비롯해 안전성, 적시성, 기능성, 공공성 등 3개 영역 총 6개 지표에서 모두 1등급을 받았다. 김재화 원장은 “응급환자 치료는 물론 코로나19 감염 확산을 막기 위해 체계적인 재난대응체계를 갖추겠다”고 말했다.

성남=이정민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