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 열심히 뛰겠습니다] 김보라 안성시장 "그린뉴딜 통해 기후위기 대응"
[2021 열심히 뛰겠습니다] 김보라 안성시장 "그린뉴딜 통해 기후위기 대응"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새해 역점사업 >
△ 관광콘텐츠 확충·생활체육 인프라 구축
△ 재난예방·응급복구 지원
△ 영유아 보육·여성 복지 증진
△ 안성형 그린뉴딜 정책 중점 추진
△ 임업·산촌 각각 925억 지원

김보라 안성시장은 신축년 새해 모두가 행복하고 더불어 사는 풍요로운 안성을 만들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다짐했다.

김보라 안성시장은 특히 19만 안성시민이 최우선으로 갈망하는 철도 유치와 상상력의 도시를 구축하는 기후위기 대응을 위한 안성형 그린뉴딜 정책을 중점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김 시장은 이를 위해 올해 지역 발전의 밑거름이 되는 복지와 경제, 농업, 문화 등 각 분야에 모두 9천651억원 규모의 예산을 편성했다.

30만 도시, 새로운 도약의 안성시로 발돋움시키고자 하는 김 시장의 청사진을 들어봤다.



-보궐선거에 당선된 후 시행한 다양한 정책이 시민들로부터 호평을 받고 있다. 올해 시정 정책을 어떻게 이끌어 나갈 것인지.

▲ 취임 6개월 동안 시민들이 보내주신 사랑의 마음은 안성시장으로서 깊이 감사를 드린다. 취임 직후 19만 안성시민의 더 나은 삶을 향해 안성혁신 원년으로 삼았다. 또 코로나 19와 전쟁을 선포해 시민들의 안위를 보듬었다. 특히 안성형 그린뉴딜 정책으로 기후위기에 대응하면서 사람과 자연이 함께 어우러져 살아가는 행복한 도시 안성의 미래를 설계했다. 안성시는 올해 527억원이 증가한 9천651억원의 예산을 편성해 사회적 약자 지원과 주민 일자리 창출 등 다양한 시정 정책에 나설 것이다.



-교육과 문화, 농업 분야에서 다양한 시정을 새롭게 추진하는데.

▲우선 각종 시책과 현안사업의 안정적 추진을 위해 과감한 예산을 각 분야에 편성했다. 일반 행정 부문에 294억원과 재난예방과 응급복구 지원에 50억7천만원을 투입한다.

지역 우수 인재를 발굴하고 육성시키고자 초ㆍ중등 교육에 184억7천만원, 평생학습과 취업에 96억원이라는 예산을 지원한다.

문화와 관광, 생활체육도 443억원을 편성해 관광콘텐츠를 확충하고 생활체육 인프라를 구축하는데 심혈을 기울였다.

환경에 540억원, 기초생활보장에 325억7천만원, 취약계층 지원에 402억원 등을 반영시켜 코로나 등에 어려움을 겪는 이웃에게 희망의 메시지를 전달할 것이다.



-일자리 창출과 출산율 대책도 시 발전을 위해 중요할 것 같다.

▲안성지역 여성의 출산율을 높이고자 894억원을 영유아 보육과 여성복지 증진에 투자한다.

또 노인과 청년 일자리와 고용안정, 국가유공자 등에 1천182억원을 시민 건강을 위해 112억 4천만원, 임업ㆍ산촌에 925억원을 각각 지원한다.

19만 시민의 소중한 세금을 한 푼도 낭비하지 않을 것이며 시민이 행복한 안성의 미래를 열어나가겠다고 약속드린다.

안성=박석원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