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 선한목자교회, 월드비전에 1천30만원 후원금 전달
평택 선한목자교회, 월드비전에 1천30만원 후원금 전달
  • 이연우 기자 27yw@kyeonggi.com
  • 입력   2021. 02. 02   오후 6 : 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선한목자 교회

평택시 선한목자교회(담임목사 박종운)가 지역 내 결식아동을 돕기 위해 월드비전 경기남부지역본부에 후원금 1천여만원을 전달했다.

선한목자교회는 지난달 31일 월드비전이 진행하는 지역 결식아동지원사업 ‘주말에 뭐 먹니’에 참여하며 총 1천30만원을 후원했다. 이번 후원금은 평택지역 취약계층 아동 가정의 주말 결식 아동지원사업으로 사용될 예정이다.

선한목자교회 관계자는 “월드비전 사업 참여를 통해 우리 아이들이 굶주림 없이 건강하게 성장할 수 있도록 도움이 되기를 바라며, 앞으로도 선행에 꾸준히 동참할 것”이라고 전했다.

이연우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