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지도 98호선 ‘열미교차로~오향교차로’ 구간 5일 부분 개통
국지도 98호선 ‘열미교차로~오향교차로’ 구간 5일 부분 개통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지도 98호선 ‘실촌~만선’ 도로공사 구간 중 광주시 곤지암읍 ‘열미교차로~오향교차로’ 0.62㎞ 지역이 5일 부분 개통한다.

광주시 곤지암읍 ‘열미교차로~오향교차로’ 구간이 5일 부분 개통한다.

경기도는 국지도 98호선 ‘실촌~만선’ 도로공사 구간 중 광주시 곤지암읍 ‘열미교차로~오향교차로’ 0.62㎞ 구간을 5일 부분 개통한다고 4일 밝혔다. 이번 개통으로 오향교차로에서 국도 3호선 열미IC 진입까지의 거리가 절반 가까이 단축되면서 인근 지역 교통 체증도 개선될 것으로 보인다.

이 구간은 지난 2017년 12월 국도 3호선 ‘성남~장호원’ 간 도로가 개통된 후 국지도 98호선과 만나면서 열미IC의 교통량 증가로 출퇴근길 극심한 교통 혼잡을 빚어 왔다.

한편 국지도 98호선 ‘실촌~만선’ 도로공사는 기존 도로를 이용하던 주민들의 불편을 해소하고자 지난 2018년 착공됐다. 총 1천337억원이 투입됐으며, 광주시 곤지암읍 열미리에서 만선리까지 3.8㎞를 이른다. 오는 2023년 9월 개통된다.

손원태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