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왕시 옥내 및 공용배관 개량공사비 최대 180만원 지원
의왕시 옥내 및 공용배관 개량공사비 최대 180만원 지원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도관 개량사업 지원(상하수도사업소 사진)

의왕시가 주택의 수도관 개량공사비를 최대 180만원까지 지원한다.

시는 올해 1억3천500만원을 들여 배관이 노후화돼 수돗물 사용에 불편을 겪는 주택의 수도관 개량공사비를 지원한다고 24일 밝혔다.

대상은 20년 이상 된 공동주택이나 단독주택 및 다가구주택 등으로 관의 내부가 부식돼 녹물이 나와 수돗물 사용에 불편을 겪고 있는 가구이다.

신청기간은 3~11월로 기간 내 예산 소진 시 조기 종료될 수 있다.

지원금은 가구별 면적에 따라 표준 총공사비의 30~90%다. 최대 금액은 공용배관 60만원, 옥내급수관 180만원 등이다. 기초생활보장 수급자 및 차상위 계층 소유주택은 표준 총공사비의 100%를 지원한다.

20년 이상 된 주택은 대부분 지원되나 최근 5년 이내 지원주택이나 재개발사업 및 재건축, 리모델링 등에 의한 사업승인인가를 득한 주택은 제외된다.

윤창호 의왕시 상하수도사업소장은 “맑은 물을 주택까지 공급하더라도 옥내배관이 노후되면 녹물이 발생할 수 있다”며 “맑은 물을 사용할 수 있도록 꼭 지원받기 바란다”고 말했다. 자세한 사항은 의왕시 홈페이지를 확인하거나 의왕시 상하수도사업소로 문의하면 된다.

의왕=임진흥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