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리소방서, 한국석유공사 구리지사 봄철 산불대응 현장 점검
구리소방서, 한국석유공사 구리지사 봄철 산불대응 현장 점검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석유공사 구리지사 현장 봄철 산불대응 현장점검
한국석유공사 구리지사 현장 봄철 산불대응 현장점검

구리소방서는 한국석유공사 구리지사를 찾아 봄철 산불 발생에 대비 현장점검을 실시했다고 25일 밝혔다.

한국석유공사 구리지사는 위험물 암반저장시설로 화재 발생 시 급격한 연소 확대가 우려되는 곳으로 구리소방서에서 소방안전 특별관리시설물로 지정해 관리하고 있다.

이날 현장점검은 ▲구리지사 현황 및 대응태세 등 청취 ▲고양 저유소 화재 사례 전파 ▲소방시설 유지관리 확인 ▲아차산 산불 발생 대비 등에 중점을 두었다.

김전수 서장은 “다량의 위험물을 저장하는 만큼, 안전관리체계 구축과 대응역량 강화가 중요하다”며 “철저한 소방시설 유지관리와 자체소방대의 역량 강화를 위해 힘써줄 것”을 당부했다.

구리=김동수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