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북부경찰청 "구리시장 관련 시민단체 고발장 접수해 수사"
경기북부경찰청 "구리시장 관련 시민단체 고발장 접수해 수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우종수 청장
우종수 청장

경기도북부경찰청은 아들 병역 특혜 등의 의혹이 제기된 안승남 구리시장과 관련해 시민단체의 고발장을 접수해 수사를 시작했다고 25일 밝혔다.

우종수 경기북부경찰청장은 이날 오후 열린 정기 간담회에서 “구리시장과 관련한 고발을 접수했으며 절차에 따라 경기북부경찰청 반부패 수사대에 배당해 수사를 진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우 청장은 “검찰에도 (안 시장에 대한) 청탁금지법 관련 고발이 접수돼 수사 중인 것으로 알고 있다”며 “언론에서 제기된 의혹들을 전반적으로 수사한다고 보면 된다”고 부연했다.

앞서 한 방송사는 안승남 시장의 측근 채용 특혜, 아들 병역 특혜, 건설사 접대 의혹 등에 대해 보도한 바 있다. 안 시장은 감사원에 감사를 청구하며 관련 의혹들에 대해 강하게 부인했다.

정민훈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