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 이춘택병원, 대학병원 출신 척추 분야 정형외과 전문의 영입
수원 이춘택병원, 대학병원 출신 척추 분야 정형외과 전문의 영입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이춘택병원] 정형 2과 김지현 과장님
[이춘택병원] 김지현 정형 2과 과장

수원 대표 관절전문병원 이춘택병원이 대학병원 출신 척추 분야 정형외과 전문의를 새로 영입해 진료에 나섰다.

2일 병원에 따르면 이번에 영입한 전문의는 김지현 척추관절센터 신임 과장이다. 김 과장은 중앙대 졸업 후 조선대 의학전문대학원 석사 학위를 수료했다. 이후 광명성애병원에서 수련의와 전공의를 거쳐 연세대 의대 정형외과학교실 전임강사를 연임했다. 이어 대한척추외과학회 전임의 척추술기 워크샵, 대한정형통증의학회 TPI(근막동통 유발점 주사자극 치료) 교육 등을 이수했다.

현재 김 과장은 대한정형외과학회, 대한척추외과학회, 세브란스 척추연구회 등에서 정회원으로 활동 중이다. 다수의 논문 발표를 통한 정형외과 및 척추외과 분야 학술활동도 활발히 이어오고 있다.

김 과장은 척추 디스크, 척추관 협착증, 척추골절, 신경성형술, 미세침습 등의 분야에서 전문적인 진료를 이어나갈 예정이다.

한편, 이춘택병원은 지난해 말 경기 지역 유일 4회 연속 관절전문병원으로 지정됐다. 로봇 인공관절수술 및 골절센터를 비롯해 척추관절센터, 스포츠외상 및 관절내시경센터, 내과중점센터로 구성된 4개 중점 치료센터를 운영하고 있다. 센터별 전문성을 강화하고 협진 시스템을 구축함으로써 관절 및 척추치료를 선도하는 정형외과 병원으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권재민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