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리시의회, GTX-B노선 갈매역 정차 촉구 결의문 채택...제307회 임시회 개회
구리시의회, GTX-B노선 갈매역 정차 촉구 결의문 채택...제307회 임시회 개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구리시의회, 결의문 채택
구리시의회, 결의문 채택

구리시의회가 만장일치로 GTX-B노선 갈매역 정차 촉구를 위한 결의문을 채택했다.

시의회는 13일 개회된 제307회 임시회 제1차 본회의를 통해 구리 갈매역세권 공공주택지구 및 태릉CC 공공택지구 개발로 인한 교통대란 개선대책으로 GTX-B노선 갈매역 정차를 강력 요구하는 내용의 결의문을 채택했다.

결의문 주요 골자는 갈매역세권 공공주택지구 개발사업 및 태릉CC 공공택지 지구 사전 교통대책 마련, 광역교통대책 1순위인 GTX-B 갈매역 정차, 갈매역과 경춘북로 교통정체 해소 내용 등이다.

장승희 의원은 “구리시민들의 출퇴근 교통개선과 최소한의 투자로 최대의 효과를 낼 수 있음에도 12개 자치단체 중 유일하게 미 정차 계획을 철회해 주길 촉구한다”고 밝혔다. 또 양경애 의원은 “GTX-B노선 갈매역 정차는 갈매 입주민들의 최대 숙원으로 정부는 공공택지개발에 맞춰 반드시 이뤄져야 한다”면서 “갈매역 정차 등 향후 광역교통개선 대책이 성공적으로 추진될 수 있도록 시의회는 강력하게 요구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시의회는 이날 4일 일정으로 제307회 임시회를 개회하고 2021년도 제4회 일반 및 특별회계 추가경정사업 예산안을 포함한 일반안건 39건 및 GTX-B노선 갈매역 정차 촉구 결의문을 포함한 의원발의 7건 등을 처리한다.

김형수 의장은 “방역 및 거리두기 등 시민들의 안전한 추석 대비에 만전을 기하고 특히 구리시민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해 계획한 사업이 순조롭게 추진될 수 있도록 세심한 안건 심의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해 달라”고 말했다.

구리=김동수기자

 

 


댓글 운영기준

경기일보 뉴스 댓글은 이용자 여러분들의 자유로운 의견을 나누는 공간입니다.
건전한 여론 형성과 원활한 이용을 위해, 아래와 같은 사항은 삭제할 수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경기일보 댓글 삭제 기준
  1. 기사 내용이나 주제와 무관한 글
  2. 특정 기관이나 상품을 광고·홍보하기 위한 글
  3. 불량한, 또는 저속한 언어를 사용한 글
  4. 타인에 대한 모욕, 비방, 비난 등이 포함된 글
  5. 읽는 이로 하여금 수치심, 공포감, 혐오감 등을 느끼게 하는 글
  6. 타인을 사칭하거나 아이디 도용, 차용 등 개인정보와 사생활을 침해한 글

위의 내용에 명시되어 있지 않더라도 불법적인 내용이거나 공익에 반하는 경우, 작성자의 동의없이 선 삭제조치 됩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우리지역 추천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