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U 과학자.연구원 연봉 인도보다도 적어"<집행위>
"EU 과학자.연구원 연봉 인도보다도 적어"<집행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브뤼셀=연합뉴스) 유럽연합(EU) 회원국들에서 근무하는 과학자 또는 연구원들의 평균 연봉이 경쟁국인 미국과 일본, 호주는 물론 개발도상국인 인도에 비해서도 낮은 것으로 조사됐다고 EU 집행위원회가 13일 밝혔다.

집행위가 발표한 역내 연구원(researcher) 급여조사 보고서에 따르면 지난 해 EU 27개 회원국의 연구원 연봉은 구매력지수(PPP)를 반영해 산정할 경우 평균 4만 유로 수준으로 인도의 4만5천200 유로보다 낮은 것으로 나타났다.

EU 연구원들의 연봉은 미국 연구원들(6만3천 유로)에 비해서는 2만3천 유로나 적었고, 일본(6만2천 유로)과 호주(6만2천340 유로)에 비해서도 크게 낮았다.

회원국 중에는 오스트리아, 네덜란드, 룩셈부르크 등 3개국의 연구원들만이 미국과 비슷한 수준의 연봉을 받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또 덴마크, 독일, 아일랜드 등 기존 서유럽 회원국들과 폴란드, 슬로바키아, 불가리아, 에스토니아 등 신규 회원국들 사이에 연구원 연봉 격차가 3-6배에 달할 정도로 큰 것으로 드러났다.

또 남녀 연구원 사이 연봉 격차도 에스토니아, 체코, 포르투갈에선 35% 이상인 반면 불가리아, 덴마크, 그리스, 몰타 등에선 15%이하인 것으로 조사됐다.

야네즈 포토츠닉 EU 연구및 과학담당 집행위원은 "유럽이 미래의 도전에 대처할 수 있기 위해서는 연구원들을 포함해 지식이 필요한 곳으로 자유롭게 이동할 수 있어야 한다"면서 "EU 내 심각한 임금 격차가 그러한 지식의 이동을 막고 있다"고 경고했다.

집행위는 최근 과학자및 연구원들을 포함한 숙련 기술노동자들의 역내 이주를 돕기위해 미국의 그린카드(영주권) 제도와 비슷한 `블루카드제'를 도입할 것을 제안해놓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