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남부署 최철호 의경… 격투끝 절도용의자 검거
수원남부署 최철호 의경… 격투끝 절도용의자 검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대 초반의 의경이 격투와 추격을 반복한 끝에 오토바이 절도 용의자를 검거했으나 이 과정에서 오토바이에 부딪쳐 부상을 입고 병원에 입원했다.
입대 5개월째인 수원남부경찰서 인계지구대 소속 최철호 의경(21)은 지난 17일 오전 11시10분께 수원시 팔달구 인계동 홈플러스 앞 길에서 오토바이 절도 혐의로 수배중인 서모씨(35)가 무면허 50cc 오토바이를 몰고 도주하는 것을 발견, 100여m를 뒤쫒아 검거했다.
그러나 최 의경은 서씨와 3차례에 걸쳐 난투극을 벌이고 도주하는 서씨의 오토바이에 우측옆구리를 부딪히면서 머리와 목 등에 부상을 입었다.
최 의경은 “민생치안의 최일선에 있는 주민들의 파수꾼으로 당연히 해야 할 일을 했을 뿐”이라며 “본의아니게 동료 선·후배 의경들에게 누를 끼친 것같아 미안하다”고 말했다.
한편 인계지구대 소속 의경 14명은 최 의경이 입원한 병원을 방문, 금일봉을 전달했다.
/고영규기자 ygko@kgib.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