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 정자초교 가야금부 ‘소리사랑’ ‘전국국악경연대회’ 장원 수상
수원 정자초교 가야금부 ‘소리사랑’ ‘전국국악경연대회’ 장원 수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원 정자초교 (교장·최경애) 가야금부 ‘소리사랑’이 지난 18일~19일 대전시민회관에서 열린 제12회 전국국악경연대회에서 장원을 차지했다.
지난 1997년 방과후 특기적성 부서로 출발한 소리사랑은 가야금병창 ‘방아타령’으로 초등부 현악, 관악, 판소리 등 11개 최우수상 경연부문에서 1위로 선정됐다.
소리사랑은 올해 경기도와 경기도 교육청이 주최한 학생예능경연대회와 경기도청소년 종합예술제 국악부문에서 각각 금상과 최우수상을 수상한 바 있다.
소리사랑 임수현양 외 20명은 중요무형문화재 제23호 가야금 산조 및 병창 이수자인 고예진씨(경기민요보존회 수원지부 지부장)가 사사했다. 257-6897
/이형복기자 bok@kgib.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