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 한일전산여고 시즌 3관왕 ‘브라보’
수원 한일전산여고 시즌 3관왕 ‘브라보’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원 한일전산여고가 제85회 전국체전 배구 여고부에서 3년만에 패권을 되찾으며 시즌 3관왕에 올랐다.
한일전산여고는 11일 제천중학교 체육관에서 벌어진 여고부 결승전에서 1년생 세터 김재영의 안정된 볼배급을 바탕으로 김수지, 김연경, 황연주 트리오의 활약에 힘입어 청소년대표 세터 김소라가 이끈 목포여상을 3대0으로 완파하고 우승했다. 이로써 한일전산여고는 지난 2001년 충남체전에서 우승한 후 3년만에 패권을 차지, 시즌 3관왕이 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