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협 부천시지부 ‘농촌사랑’ 앞장
농협 부천시지부 ‘농촌사랑’ 앞장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협중앙회 부천시지부의 농촌사랑이 눈길을 끈다.
농협중앙회 부천시지부(지부장 박원식)는 지난달 28일 인천시 강화군 양도면 삼문리 강화삼흥버섯작목반과 1촌1사 자매결연식을 갖고, 농도상생(農都相生) 운동을 적극적으로 벌여나갈 계획이다.
부천시지부는 자매결연식을 통해 농협중앙회 신토불이 창구에서 삼문리 일대에서 생산되는 쌀을 1년 내내 판매하고, 작목반에서 생산되는 느타리버섯 등을 소비자에게 공급할 예정이다.
박원식 지부장은 “형식적 자매결연이 아닌 농업 현장으로 한걸음 다가서 실질적 도움을 줄 것”이라며 “부천이 도농상생의 모범지역이 되었으면 한다”고 말했다./부천=
정재현기자 sky@kgib.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