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왕시 아름채 노인복지관 개관 3주년
의왕시 아름채 노인복지관 개관 3주년
  • 임진흥 기자 jhlim@ekgib.com
  • 송고시간 2010. 12. 27 16 : 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연간 25만명, 다양한 노후생활공간으로 자리해
의왕시 아름채 노인복지관이 6월10일 개간 3주년을 맞아 복지관 1층 강당에서 기념식을 개최했다.

이날 기념식에는 이형구 의왕시장, 안상수 국회의원, 이동수 시의회의장, 김성제 의왕시장 당선자 등이 참석해 개관 3주년을 축하하며 황재경 아름채 관장의 노고도 함께 격려했다.

‘아름다운 사람과, 아름다운 공간이 어우러진 살아 숨 쉬는 아름채’를 모토로 관내 어르신들의 활기찬 노후생활을 위해 다양한 활동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는 아름채노인복지관은 의왕시 행정타운 내에 부지10만592㎡, 연면적 3천758㎡의 지하1층, 지상 3층 규모로 지난 2007년 문을 열었다. 복지관 건물은 정부로부터 친환경 건축물로 인증 받았다.

지난 5월 현재 5천160명의 어르신이 회원으로 동록, 1일 평균 900여명이 이용하고 있으며, 지하 1층부터 3층까지 이·미용실, 건강쉼터, 노래방, 정보 검색대, 장기 바둑실, 자율탁구장, 체력 단련실, 포켓볼장, 북 카페, 하늘정원 등의 편의시설과 160석의 경로식당은 노년기 필요 영양 섭취를 고려한 다양한 메뉴를 저렴한 가격에 제공, 인기를 끌고 있다.

이밖에 복지관에서는 노인들을 위한 맞춤형 프로그램을 운영해 눈길을 끈다. 한글, 산수 등의 평생교실, 건강 체조, 스포츠 댄스 등의 건강교실과 민요, 사물놀이 등의 여가교실, 컴퓨터교실, 예술교실 등 37개 배움터 강좌에 800여명의 어르신들이 참여하고 있으며, 특히 올해는 조직된 아름채 예술단은 각종 공연 및 봉사활동을 통해 활발한 활동을 벌인다는 계획이다.

현재 복지관 회원 232명의 노인들은 길거리 클린업, 환경지킴이, 아름드리 기자단, 와우 6070 생명 보듬이, 차량안전 도우미, 실버 플래너, 덩더쿵 전통놀이 사업단, 동그라미 문화 사업단, 건강 즙 제조 사업단 등을 조직해 지역 내 경제활성화에 이바지하며 소득창출과 자신의 잠재된 능력을 함께 발휘하며 지역사회에 기여하고 있다.

황 관장은 “앞으로도 아름채 복지관은 ‘나눔의 달인, 아름다운 의왕’이라는 슬로건 아래 나눔을 실천하고 지역사회가 통합될 수 있도록 후원과 자원봉사 확산 운동을 전개하는 등 어르신들의 성향에 맞는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하여 지역사회와 함께 만들어가는 활기찬 노년을 위한 소통의 장(場)으로 자리매김 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