휴일 피서객 ’북적’
휴일 피서객 ’북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내 유명 유원지에는 18일 가족단위 인파가 몰려 크게 붐볐다.용인 에버랜드에는 4만여명이 찾았고 캐리비안베이 2만5천여명, 과천 서울대공원 2만8천여명, 서울랜드 1만5천여명 등이 몰려 휴일 한때를 즐겼다.



또 안산 대부도, 화성 제부도, 남양주 수동계곡, 가평 유원지 등에도 막바지 피서객으로 북적댔다.



이밖에 수원 원천·파도풀장, 안양종합운동장 야외수영장, 과천 곰두리수영장 등에도 2천∼4천여명이 찾아 물놀이를 즐겼다.



고속도로도 오후 들어 경부고속도로 상행선 기흥∼신갈(7㎞), 양재∼서초(3㎞)구간과 영동고속도로 상행선 용인∼마성(4㎞), 호법, 여주구간에서 귀경차량이 몰리면서 가다서다를 반복했다.



/최인진기자 ijchoi@kgib.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