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스타K4 공식사과 “준비 부족 죄송”
슈퍼스타K4 공식사과 “준비 부족 죄송”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엠넷 ‘슈퍼스타K4’ 측이 개막식 콘서트 부실 진행과 관련해 관객들에게 공식 과했다.

엠넷 측은 16일 공식 홈페이지 게시판을 통해 “‘슈스케4’ 개막식을 찾아주신 여러분께 감사와 사과의 말씀드린다”며 “많은 분들이 먼 길을 와주셨는데 저희의 준비가 너무 부족했다”라고 과실을 인정했다.

이어 엠넷 측은 “기록적인 폭우로 예상됐던 날씨와 광복절 연휴, 여름휴가 기간임을 감안해 행사를 준비했는데, 아침부터 세차게 내리는 비로 초동대응을 잘 하지 못했고 예상보다 많이 오신 분들을 배려하지 못한 진행을 했다”며 “공연을 함께하지 못하고 돌아가신 분들껜 저희가 진심을 다해 죄송하단 말씀과 표현을 하겠습니다. 거듭 머리숙여 사과드립니다”라고 공식 사과했다.

‘슈퍼스타K4’ 는 오는 17일 첫 방송에 앞서 15일 오후 서울 잠실실내체육관에서 개막식 콘서트를 개최했다. 이를 보기 위해 개막식 관람 이벤트에 당첨된 수천명의 관객들은 공연 수 시간 전 부터 몰려들었다.

하지만 다수의 관객이 입장을 못해 공연을 보지 못하는 등 원활히 행사가 진행되지 않았다. 공연이 끝난 후 관객들은 해당 게시판에 항의 글을 올렸고, 이에 대해 ‘슈퍼스타K4’ 측이 공식 사과를 보낸 것이다.

이날 콘서트에는 서인국, 울랄라세션, 장재인, 투개월, 신지수, 김그림, 손예림 등의 역대 참가자를 비롯해 엠넷 ‘보이스코리아’ 손승연과 유성은, 엠넷 ‘쇼미더머니’ 더블K와 권혁우 등이 참여해 다양한 무대를 꾸몄다.

홍예기자 jyhong@kyeonggi.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