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2 글로벌 소재·부품산업대전’ 킨텍스서 11월2일까지 열려
‘2012 글로벌 소재·부품산업대전’ 킨텍스서 11월2일까지 열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소재·부품으로 열어가는 무역 2조불 시대

‘2012 글로벌 소재·부품산업대전’이 31일부터 오는 11월2일까지 3일간 고양 킨텍스에서 개최된다.
지식경제부가 주최하고, 한국산업기술진흥원, 한국산업기술평가관리원, 코트라, 킨텍스가 공동으로 주관하는 ‘2012 글로벌 소재·부품산업대전’은 소재·부품 관련 국내외 400여개사가 참가한다.

이번 행사에서는 소재·부품기술상시상식, 소재·부품 전시회, GP Korea 2012 등 국내외 기업간 상담회, 국제 포럼 및 세미나 등 다양한 프로그램이 진행될 예정이다.
우선 소재·부품기술시상식에서는 소재·부품산업 현장의 기술혁신 및 산업발전 유공자들에 대한 시상이 진행되어 관련 종사자들의 사기를 진작하고 공로를 치하한다.

소재·부품 전시관은 크게 소재부품 신뢰성 진흥사업의 정책 성과와 WPM(World Premier Materials) 10대 소재의 정책을 홍보하는 성과홍보관과 국내 소재부품기업의 제품 전시 및 상담을 위한 기업별 소재부품산업관으로 구성돼 국내외 기업인들을 위한 투자정보의 제공과 상담이 이뤄질 예정이다.

특히 이번 행사 중에는 GE 및 Applied Material 등 글로벌 기업, 국내 신뢰성 전문가, 소재 관련 해외 전문가 등을 초청, 소재부품관련 국내외 최신 정보를 공유할 수 있는 세미나와 포럼도 다채롭게 구성돼 국내기업들의 글로벌 마인드 고취와 경쟁력 강화를 위한 큰 기회가 될 것으로 보인다.
특히 ‘GP Korea 2012’가 통합 개최되는 이번 행사는 소재부품 관련 기업들의 참여도가 지난해에 비해 두배 이상 높아져 시너지 효과가 예상된다.

‘GP Korea 2012’에는 해외 우수 연구소 및 미국, 일본 등 선진국과 인도, 중국 등 신홍국의 70여개 기업들이 대거 참가해 국내기업 300여개사와 1대1 기술협력상담회를 통해 새로운 협력기회를 모색할 예정이다.
또 KIAT, KOTRA 등 국내 관련 기관들과 IMAST(이탈리아 첨단 소재 기구), Hitachi Zosen, Suzuki Motors 등 해외 기관 및 기업과 소재·부품 산업의 기술협력, 공동 R&D 증진 등을 위한 MOU 등도 체결된다.

김용근 KIAT 원장은 “소재부품 산업의 글로벌 경쟁력 강화는 무역 2조불 달성을 위한 필수 요소”라며 “이번 행사가 해외 시장 진출을 원하는 국내 소재부품 기업들에게 훌륭한 교두보 역할을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고양=유제원기자 jwyoo54@kyeonggi.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