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담비 반전 별명 “아기사슴 밤비 아닌 손담배”
손담비 반전 별명 “아기사슴 밤비 아닌 손담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수 겸 배우 손담비의 반전 별명이 공개돼 화제다.

손담비는 지난 20일 방송된 SBS ‘강심장’에 출연해 “학창시절 인기는 어땠냐”라는 MC 질문에 “나는 마을 버스가 신기했다”고 말했다.

이어 “내가 여고를 다녀서 주변에 남자 학교들이 많았다”며 “그런데 내가 버스를 타면 다들 일어나 날더러 앉으라고 하더라”라고 당시 상황을 전했다.

특히 손담비는 “별명이 뭐였냐”라는 물음에 “저는 이름 때문에 사실...”이라고 머뭇거렸다. 그러자 MC들은 “혹시 아기사슴 ‘밤비’ 아니었냐”고 물었다.

이에 손담비는 “손담배였다”고 반전 별명을 공개해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방송을 접한 누리꾼들은 “손담비 반전 별명 설마 담배폈나?”, “손담비 반전 별명 담배는 좀 심했다”, “손담비 반전 별명 웃기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홍지예기자 jyhong@kyeonggi.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