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 킨텍스 창립 10주년 기념, 특별 문화 행사 가득
고양 킨텍스 창립 10주년 기념, 특별 문화 행사 가득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내 최대 전시, 컨벤션 센터 킨텍스(대표 이한철)가 창립 10주년을 맞아 직접 주관하는 장기 문화 행사를 동시 특별 개최하여 주목을 받고 있다.

우선 올해 처음으로 기획된 CAYAF 2012는 ‘형형색색(形形色色) 오늘을 읽다’ 라는 주제로 회화, 사진, 조각, 설치, 영상 등 다양한 장르를 선보이고 있다. 한국현대미술의 흐름을 한 눈에 보여주는 30~40대 소장 작가 100인 전을 비롯한 현대미술특강, 미술관 속 작은 음악회 등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현대문화의 이해를 높이는 축제의 장으로 꾸며진 이번 전시회는 이달 31일까지 개최된다.

CAYAF 2012는 고양시를 비롯한 수도권 차세대 작가 및 예술 애호가들 간 소통의 장을 마련함과 동시에 일반 관람객에게는 동시대 미술과 현대문화에 대해 재발견하는 예술적 경험을 선사하고 있다.

또 세계 최초로 기획된 국내 최대 규모의 사진관 놀이 체험전 ‘니콘과 함께하는 Life in Pictures & 마크리부 사진전’이 성황리에 개최 중이다.
이 행사는 사진을 좋아하거나 소중한 순간을 기억하고 싶은 분이라면 누구나 가고 싶어 할 특별 체험전으로 내년 3월 1일까지 개최된다.

기존의 보기만 하던 사진전과 달리 전시관람 후 관람객들이 니콘의 최신 풀 프레임 DSLR을 대여 받아 총 28개의 다양한 테마로 꾸며진 스튜디오에서 작가와 모델이 되어 사진관 놀이를 할 수 있다.
이와함께 뉴욕 MTV 출신 유쾌한 친구 스폰지 밥의 다양한 모습을 오감만족 체험놀이를 통해 만날 수 있는 ‘스폰지밥의 해피월드 시즌 4’가 내년 2월 24일까지 개최된다.

이밖에 4년째 개최되는 겨울 시즌놀이 체험전은 겨울여행을 테마로 3가지 놀이존이 구성되어 있으며, 대형 실내 썰매에서 미술놀이, 캠핑놀이, 요리체험은 물론 미디어쇼, 플레이 바운스 까지, 신체놀이 활동뿐만 아니라 다양한 감성놀이 프로그램을 한 자리에서 체험할 수 있다.

이한철 대표는 “10주년을 맞은 킨텍스는 지역주민이나 참관객들이 전시회가 없는 기간에도 언제나 킨텍스를 찾아와 즐길 수 있도록 다양한 장기 문화 행사를 마련해가고 있다”며 “대한민국 대표 국제 전시장으로 발전해 가는 모습과 함께 복합문화공간으로 진화해 가는 킨텍스의 행보를 주목해 달라”고 말했다.

고양=유제원기자 jwyoo54@kyeonggi.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