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 다문화카페 ‘우리’ 판교점 오픈
[성남시] 다문화카페 ‘우리’ 판교점 오픈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성남시에서 다문화 가정을 이룬 이주 여성들이 운영하는 ‘다문화 카페 우리’ 판교점이 3월 11일 문을 열었다. 2011년 12월 성남시 마을 기업으로 선정돼 분당구 서현동에 문 연 1호점에 이은 2호점이다.

이번 2호점은 시의 지원을 받아 운영하던 1호점과 달리 포스코 ICT(삼평동)의 후원에 힘입어 개점하게 됐다.

판교신사옥 3층 660㎡ 규모의 휴게공간을 ‘카페공간’으로 무상 제공 받고, 커피머신, 인테리어 등 3천5백만원 상당을 지원받아 ‘cafe Wee‘ 간판을 내걸었다.

‘cafe Wee’는 중국, 캄보디아, 러시아 출신 주부 3명과 한국인매니저 등 4명이 모여 원두커피와 허브차, 핫초코, 샌드위치, 빵, 과일주스 등 차 음료와 간식을 판매한다.

카페 운영 수익금 일부는 어려운 다문화 가정의 교육·문화 지원비로도 사용한다.

글 _ 성남·문민석 기자  sugmm@kyeonggi.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