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구, 영화공간주안 '인천시네마테크' 11일 개최
남구, 영화공간주안 '인천시네마테크' 11일 개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시 남구가 설립한 예술영화관 영화공간주안에서 오는 11일 제11회 인천시네마테크가 개최된다.
8일 남구에 따르면 아시아나국제단편영화제 2013 순회 상연 전으로 열리는 인천시네마테크는 ‘아시프 화제작 전’과 ‘발칙한 상상력 전’, ‘Life Is Short!’ 등 총 3개 섹션으로 나뉘어 국내·외 우수 단편영화 19편이 상영된다.

인천시네마테크는 11일 오후 2시에 ‘발칙한 상상력 전’, 오후 4·8시 ‘아시프 화제작 전’, 오후 6시 ‘Life Is Short!’ 등 4차례에 걸쳐 상영한다.

아시프 화제작 전에서는 지난해 아시아나국제단편영화제 개막작이자 부산국제영화제 김동호 명예위원장의 첫 감독 데뷔작인 ‘주리’를 포함해 양익준 감독의 ‘시바타와 나가오’, ‘콜로나’, ‘키스 앤 킬’ 등 총 5편의 아시아나국제단편영화제 화제작이 상영된다.

‘발칙한 상상력 전’에서는 대상을 받은 애니메이션 ‘오목어’와 ‘방아쇠’, ‘루미나스’, ‘드라이브’ 등 애니메이션과 극영화를 포함한 평소에는 보기 어려웠던 실험영화 ‘아침식사’ 등이 상영되는 등 단편영화의 매력을 한껏 느낄 수 있는 참신한 영화 7편을 만나 볼 수 있다.

‘Life Is Short!’는 영국·독일·미국·스페인·미얀마 등의 단편영화·애니메이션·다큐멘터리가 상영, 우리의 삶을 돌아볼 기회를 제공한다. 이 같은 짧지만, 인생을 담은 7편의 영화들은 주민들에게 신선한 감동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관람료는 무료이며 기타 자세한 사항은 영화공간주안(032-427-6777)으로 문의하면 된다.
이민우기자 lmw@kyeonggi.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