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남시] 시민 10만명, 민간건축 공사장서 구직
[성남시] 시민 10만명, 민간건축 공사장서 구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성남시는 올 상반기동안 56개 민간건축 공사장에서 10만2천41명 시민이 일자리를 얻는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해 같은 기간 고용인원 8만1천329명보다 2만712명(25%) 늘어났다.

이는 성남시가 시민 일자리 창출 사업의 일환으로 관급공사 발주분 외에 민간 건축공사장에 대해서도 ‘성남시민 우선 고용 운동’을 실시한 결과이다.

시는 올초 건축연면적 5천㎡이상의 민간공사현장 건설사(59곳)에 성남시민 우선 고용 권장 협조공문을 보내 고용을 독려하고, 공사관계자 면담, 건축허가시 행정안내 등을 진행했다. 또 관급공사 공사계약 시 특수조건으로 ‘성남시민 50% 이상 고용’을 의무화했다.

글 _ 성남·문민석 기자 sugmm@kyeonggi.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