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응답하라 1994 에필로그' 고아라 눈물 "옥림이 트라우마 깨고파"
'응답하라 1994 에필로그' 고아라 눈물 "옥림이 트라우마 깨고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아라 눈물'

배우 고아라가 배우로서 정체성에 대한 고민을 털어놨다.

지난 3일 방송된 tvN '응답하라 1994 에필로그'에서는 방송 전 배우들의 사전 인터뷰가 공개돼 눈길을 끌었다.

이날 고아라는 제작진과 인터뷰 중 자신의 데뷔작인 KBS 2TV '성장드라마 반올림'의 이옥림 캐릭터에 갇혀 있어 힘들었던 심정을 고백했다.

고아라는 "이미지 변신을 위한 작품을 원하는 건 사실"이라고 말하면서도 "나를 깰 수는 있지만 두려운 것도 있다"고 솔직하게 털어놨다.

이어 "옥림이에 대한 트라우마가 있긴 하다. 이미지가 너무 강하기 때문에"라며 "어느 순간 이렇게 살아도 될까 생각했다. 그 벽을 깨고 싶었다"고 눈물을 보였다.

이후 고아라는 대본 리딩 현장에 스스로 긴 머리를 싹둑 자르고 나타나 대본에 집중하며 최선을 다하는 모습을 보여 눈길을 끌었다.

고아라 눈물 방송을 본 누리꾼들은 "고아라 눈물, 옥림이 트라우마 강했구나", "응답하라 1994에서 확실히 그 트라우마 깬 듯", "응답하라 1994 에필로그 못봤는데 다시 봐야지" 등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한편 이날 '응답하라 1994 에필로그'에서는 도희-김성균의 키스신 비화와 유연석의 사투리 실력 등이 공개됐다.

김예나 기자 yena@kyeonggi.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