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시세끼 이서진…고아랑 등장에 화들짝!
삼시세끼 이서진…고아랑 등장에 화들짝!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삼시세끼 이서진'

이서진과 옥택연이 고아라를 만났다.

14일 오후 방송된 케이블채널 tvN ‘삼시세끼’에선 첫 ‘無친분’ 게스트로 고아라가 초대되는 장면이 그려졌다.

이날 이서진 옥택연 두 사람은 고아라의 방문에 잠시 당황스러운 모습을 보이기 시작했다. 하지만 이내 특유의 보조개 미소를 선보이며 기쁨을 감추지 못했다.

이서진은 입으로는 나영석 PD에게 “미쳤니, 진짜? 뭐하는 짓이야?”라며 투정을 부렸지만 입가에는 미소가 떠나지를 않았다.

이서진과 함께 옥택연 역시 말도 잘 하지 못하고 고아라와 눈도 마주치지 못했다.

이들은 고아라에게 “힘들면 일 안해도 된다” “김은 그냥 버려도 되는 것이다” 등의 친절을 베풀며 스스로 노예가 되기를 자처해 웃음을 자아냈다.

강현숙 기자

사진=삼시세끼 이서진(tvN 방송화면 캡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