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 수입화물서 권총과 실탄 수백발 발견
용인, 수입화물서 권총과 실탄 수백발 발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20일 오후 3시30분께 용인시 기흥읍 신갈리 서울세관 지하창고에 보관중이던 화물에서 권총 1정, 공기권총 1정과 실탄 수백발이 들어있는 것을 직원 김모씨(42)가 발견, 경찰에 신고했다.



김씨는 “보관기간이 경과된 화물들을 일반에게 공매처분하기 위해 화물내용을 확인하며 목록을 작성하던 중 총기류를 발견했다”고 말했다.



발견된 총기류는 구경 10㎜ 독일제 권총 1정과 실탄 64발, 탄창 1개, 구경 4.5㎜ 미국제 공기권총 1정, 납탄 194발, 클레이사격용 실탄 50발인 것으로 확인됐다.



경찰조사결과 지난해 5월27일 입고된 이 화물은 지난 88년 미국으로 이민간 김모씨(61)가 자신의 고교동창인 김모씨(60·서울시 은평구)에게 보내왔으나 동창 김씨가 자신과 관계없는 물건이라며 수취를 거절, 보관해오던 것으로 밝혀졌다.



경찰은 이 총기류에 대해 대공상 용의점은 없는 것으로 추정하는 한편 김씨들을 상대로 반입경위와 목적 등에 대해 수사를 벌이고 있다.



/용인=신현상기자 hsshin@kgib.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