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교육감 예비후보자에 듣는다/최희선 (64) 경인교대 경기캠퍼스 기획단장 및 교수
■도교육감 예비후보자에 듣는다/최희선 (64) 경인교대 경기캠퍼스 기획단장 및 교수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출마예정자의 공약 질의(경기일보)¶¶¶최 희 선¶崔 熙 善¶¶¶¶-당선되면 경기교육을 위해 가장 먼저 무엇을 하시겠습니까?
▲임기 중 추진할 경기교육발전종합계획을 수립하며, 선거공약의 구체적인 추진계획을 포함할 것임.
특히 국제수준의 학력신장 우선정책, 낙후된 교육환경과 여건의 획기적 확충, 교원의 긍지와 전문성 제고, 교육행정의 발전, 사학·실업·유치원·특수교육·학원교육의 균형 발전 등의 구체적 방안이 강조되어 포함됨.
국제수준의 학력신장을 위한 학력향상 시스템 구축, 정기 학력진단 실시, 외국어전용학교 설립 추진, 국제학력인증제, 대학입시 상담센터 설치, 학생진로 산학협력센터 도입, 학교교육 보완 협력 차원의 학원정책 발전, 신뢰받는 교육서비스 제공.
-현 경기교육의 문제점 진단은?
▲전국 제1의 지역에 걸맞는 교육비전 제시가 부족하고, 힘 있는 교육행정을 발휘하지 못하고 있음.
낙후된 교육환경으로 학생과 학부모에게 꿈과 희망을 주지 못하고 있음.
선생님들의 수업 전념을 위한 여건 조성 및 계속적인 전문성 향상 시책이 절실함.
사학·실업·유아·특수·영재·학원교육 등이 균형적으로 발전되지 못하고 있으며 지역간의 교육격차도 문제점임.
-학교폭력 근절 대책방안은?
▲체벌과 같은 소극적 대책으로는 부족하며 학교·가정·사회교육을 정상화되도록 종합적·근원적으로 대처해야 함.
예컨대 사람됨을 중시하는 학생문화조성의 시책으로 학교폭력예방을 위한 Clean-Zone 시스템 운영, 좋은 친구사귀기 프로그램 운영, 인성교육 강화 및 선택체험학습 기회의 다양화, 전통예절의 근본인 효(孝)교육 강화, 청소년 리더십 및 커뮤니케이션 교육기회 확대, 학생자치활동 및 동아리활동 지원 등임.
-일반·교육자치 통합에 대한 입장은?
▲교육의 특수성과 전문적 속성상 교육자치는 본질적으로 독립적 차원에서 제 모습을 찾아야 함. 다만 교육자치와 일반자치의 연계·협력체제는 강화되어야 함.
-교사평가제에 대한 의견은?
▲교사평가제가 제기된 상황을 충분히 이해할 수 있으나 정부가 마련한 방안은 득보다 실이 많을 것으로 보며 오히려 역기능이 우려됨.
평가기준이나 도구 시행방안과 현 근무평정제와의 관계 등에 대한 면밀한 검토와 공감되는 방안이 전제되어야 함.
-자신에게 가해지고 있는 유언비어·루머 등에 대한 해명.
▲정치권의 고질적 병폐가 교육감 선거에도 만연되어 안타깝고 통탄스러우며, 존경하는 경기도 유권자의 바른 판단을 기대함.
본인에게 특정 교원단체와의 관계, 출신고향에 관해 터무니없는 루머를 날조하는데 대해 유감됨. 그동안 제가 살아온 길과 생활을 통해 바로 이해해 주시기 바람.


▲생년월일 : 1940년 11월 10일 ▲좋아하는 가수와 배우, 탤런트 : 이미자·최불암·김혜자 ▲취미와 특기 : 등산·난 키우기 ▲가장 감명깊게 읽었던 책 : 성경·토지·미래의 충격 ▲주량 : 맥주 반병 ▲좌우명 : 정신일도 하사불성 ▲좋아하는 음식·싫어하는 음식 : 음식을 가리지 않으나 아직도 보신탕만은 사양함 ▲노래방 18번 : 섬마을 선생님 ▲가장 생각나는 제자 : 퇴학할 뻔 했던 고교 김모 제자, 현 기업사장 ▲근무지 중 가장 행복했던 곳 : 32년의 세월을 보낸 인천교대 ▲본인의 장점 : 일에 대한 열정과 소탈함 ▲단점 :급한 성격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