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응답하라 1988’ 올 하반기 안방극장 컴백…신예 탄생 예고
‘응답하라 1988’ 올 하반기 안방극장 컴백…신예 탄생 예고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응답하라 1988’ 

▲ ‘응답하라 1988’, tvN 홈페이지

‘응답하라 1988’ 서인국, 정은지, 고아라, 정우, 유연석, 다희…다음은 누구? 

그 시절의 추억이 다시 소환된다. 

또 한번의 ‘응답하라 시리즈’, ‘응답하라 1988’이 올 하반기 안방극장을 찾아 온다. 

tvN 관계자는 17일 한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올 하반기 ‘응답하라 1998’ 편성 논의 중이다. 정확한 편성 시기는 미정이다”라고 전했다.

‘응답하라 1988’은 1988년을 배경으로 한 가족드라마가 될 것으로 알려졌다.

80년대 큰 인기를 끈 MBC 드라마 ‘한지붕 세 가족’과 같은 분위기의 작품을 구상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1988년 어느 골목길을 배경으로 다양한 가족들의 사연을 따뜻하게 그려내고 싶다는 신원호 PD의 소망이 반영될 전망이다. 

현재 ‘응답하라 1988’은 대본 작업에 돌입했으며, 조만간 본격적인 캐스팅 작업을 시작할 계획이다. 

앞서 신원호 PD는 2002년과 1988년 등의 시기를 두고 고민했지만 최종적으로 1988로 결정한 것으로 알려졌다. 

특히 1988년도는 홍콩 영화의 부흥, 대중 가수들의 등장, 서울 올림픽 등 다양한 소재가 역사 속에 깃들어있는 시대인만큼, 다양한 에피소드와 그에 어울리는 캐릭터가 탄생할 거승로 기대감을 불러일으키고 있다. 

한편, ‘응답하라’ 시리즈는 ‘응답하라 1997’과 ‘응답하라 1994’로 이어지면서 tvN을 종합오락채널로 등극하게 한 드라마다.

또한, 서인국, 정은지, 고아라, 정우, 유연석, 손호준 등 수많은 청순스타를 탄생시키며 스타 등용문으로 알려져 있다. 

사진=tvN ‘응답하라 1988’, 응답하라 1994 포스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