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윤희, '발리 여신'으로 변신…'여배우의 휴가'란 이런 것?
조윤희, '발리 여신'으로 변신…'여배우의 휴가'란 이런 것?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배우 조윤희가 사랑스러운 '발리 여신'으로 깜짝 변신했다.

조윤희의 소속사 킹콩엔터테인먼트는 1일 패션 매거진 '쎄씨' 7월호 속 조윤희의 인도네시아 발리 화보 촬영 현장 비하인드컷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조윤희는 블루 원피스로 감각적이면서도 세련된 자태를 뽐내는가하면, 다음 컷에서는 핑크 재킷으로 포인트를 준 패션도 소화하며 '발리 여신'에 등극했다. 특히 생애 첫 도전한 서핑 컷에서는 조윤희의 건강미까지 느낄 수 있다.

조윤희는 이처럼 다양한 모습으로 '여배우의 휴가' 콘셉트를 자신만의 매력으로 표현했다. 최근 진행된 화보 촬영에서 조윤희는 이국적인 곳에서 각양각색의 눈빛과 포즈로 현장 관계자들의 극찬을 받았다.

촬영을 맡은 박정민 포토그래퍼는 "평소 작업해보고 싶었던 피사체였고, 이번에 함께하게 돼 기뻤다"면서 "포즈, 감정을 알아서 표현해 너무 좋았다"고 전했다.

한편 조윤희는 기대작으로 꼽히는 영화 '조선 마술사'에서 '보음' 역으로 캐스팅 돼 색다른 변신을 선보일 예정이다.

 

/제휴사 이투데이 제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