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문화재단, ‘경기 문화유산 세계화 기초조사 연구’ 총 4권 출간
경기문화재단, ‘경기 문화유산 세계화 기초조사 연구’ 총 4권 출간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경기 문화유산 세계화 기초조사 연구 중 세계유산 편

경기문화재단이 경기도 문화유산의 보존관리 및 활용에 대한 가이드라인을 소개하는 <경기 문화유산 세계화 기초조사 연구> 총 4권을 출간했다.

지난해 경기문화재단 경기도 문화유산 세계화사업에 의해 진행된 ‘세계유산 등재를 위한 경기도 문화유산의 기초조사’ ‘인류무형문화유산 등재를 위한 경기도 무형유산의 기초조사’ ‘6·25 휴전협정 관련 기록물 기초조사 학술연구’의 결과물을 편집해 엮은 결과물, ‘세계유산 편’ ‘인류무형문화유산 편’ ‘세계기록유산 편’ ‘보존관리 및 활용 가이드라인 편’으로 구성됐다.

세계유산 편은 한옥절충형 기독교 유산에 해당하는 안성 구포동성당과 고양 행주성당과 광주 조선시대 백자요지에 대한 핵심가치를 소개한다.

인류무형문화유산 편에서는 ‘경기민요’ ‘단청장’ ‘사기장 백자’ 각 무형유산의 핵심가치와 전승현황을 살펴보며, 인류무형문화유산 등재를 위한 방향성 검토와 제언을 담았다. 또한 경기민요, 단청장, 사기장 백자 관련 무형문화재 보유자 및 명인들의 생생한 목소리도 들을 수 있다.

세계기록유산 편은 휴전과 분단 구조, 휴전회담의 구조와 회담의 전개과정에 대해 알아보고, 휴전협정 관련 기록물의 소장처와 접근성에 대해 상세하게 담고 있다. 아울러 유네스코 세계기록유산 사업의 목적과 등재기준, 등재절차 및 현황에 대해 소개하고, 국내외 유사 사례와 이를 통한 시사점을 통해 휴전협정 관련 기록물의 가치에 대한 이해를 돕는다.

마지막 보존관리 및 활용 가이드라인 편에서는 국내 문화재 보존관리와 관련한 법제는 물론, 유네스코(UNESCO)와 국제기념물 유적협의회(ICOMOS) 등의 보존관리 관련 주요 지침이 정리돼 있다. 재난 및 재해예방에 대비한 매뉴얼과 모니터링 지표도 실었다.

송시연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