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이웨이' 임나경 "아빠 가족과 일밖에 몰라"
'마이웨이' 임나경 "아빠 가족과 일밖에 몰라"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인생다큐 마이웨이'에서 임나경이 아버지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방송 캡처
▲ '인생다큐 마이웨이'에서 임나경이 아버지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방송 캡처
'마이웨이'에서 뮤지컬배우 임나경이 아버지 임창제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지난 30일 방송된 TV조선 '인생다큐 마이웨이'에서는 1세대 통기타 가수 임창제가 출연해 딸 임나경과 함께 강화도로 여행을 나섰다. 임창제는 이날 딸과 함께 주로 음악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임나경은 "아빠는 가족과 일 밖에 모른다"며 "늦게까지 음악을 하고 집에 돌아오면, 가볍게 술을 하는 날도 있지만 늘 기타를 쳤다"고 이야기했다.

이어 "티비를 보면서도 계속 손가락을 움직여 어렸을 때는 '우리 아빠 버릇인가? 왜 손가락을 자꾸 움직이지?'라고 생각했다. 알고 보니 그게 아니었다"며 "(이제는) 내가 그러고 있다"고 말했다.

장건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