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참시' 박성광X병아리 매니저 자매, 피자뷔페 먹방 현장
'전참시' 박성광X병아리 매니저 자매, 피자뷔페 먹방 현장
  • 장건 기자
  • 승인 2018.10.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전지적 참견 시점' 박성광과 병아리 매니저 자매의 극과 극 먹방이 펼쳐졌다. 방송 캡처
▲ '전지적 참견 시점' 박성광과 병아리 매니저 자매의 극과 극 먹방이 펼쳐졌다. 방송 캡처
'전지적 참견 시점' 박성광과 병아리 매니저 자매의 극과 극 먹방이 펼쳐졌다.

지난 20일 방송된 MBC '전지적 참견 시점'에서는 피자 뷔페를 찾은 박성광과 병아리 매니저 자매의 모습이 공개됐다.

매니저의 친동생이 피자 뷔페에서 차원이 다른 피자 먹방을 펼쳐 놀라움을 자아냈다. 그녀는 포크와 숟가락을 이용해 '한 조각 한 입' 신공을 시전해 박성광은 물론 매니저까지 놀라게 만든 것. 임송 동생은 "역시 피자도 서울에서 먹는게"고 감탄했다.

이를 본 송은이는 "김준현과 같은 구강구조다. 김준현이 입이 작은데 입 안이 크다"고 이야기했다.

화기애애한 분위기 속에서 식사를 즐기던 중 박성광이 "빙수 좀 갖다 줄까?"라며 직접 팥빙수를 가지러 자리를 뜨자 매니저는 "우리 아직 시작인데…"라며 당황한 모습을 보였다.

또한 이날 방송에서는 박성광이 매니저 친동생에게 쉴 새 없이 질문을 쏟아내는 모습과 즉석 사인회부터 해피 스마일 영상까지 폭풍 팬서비스를 보였다.

장건 기자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