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설맞이 농특산물 직거래장터 3곳 개장
용인시, 설맞이 농특산물 직거래장터 3곳 개장
  • 안영국 기자 ang@kyeonggi.com
  • 입력   2017. 01. 18   오후 1 : 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용인시는 설 명절을 앞두고 지역에서 생산되는 농특산물을 저렴한 가격에 판매하는 직거래장터를 청소년수련관, 기흥구청, 수지구청 등 3곳에 개장한다고 18일 밝혔다.

지역별로는 청소년수련관 광장 24일, 기흥구청 광장 25일, 수지구청 광장 23일, 26일 각각 오전 10시~오후 4시에 열린다.

장터에서는 관내 23개 농가의 100여 개 농특산물이 시중 가격보다 20~30% 저렴한 가격에 판매된다. 배와 딸기, 방울토마토 등 과일류와 백옥쌀, 버섯, 꿀, 오미자, 전통장류, 채소류 등 다양한 품목이 선보일 예정이다.

한편 시는 온라인 쇼핑몰 ‘용인장터(farm.yongin.go.kr)’에서도 품목별로 15~25%를 할인하는 ‘설 선물 모음전’을 20일까지 운영한다.

용인=강한수·안영국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