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양주경찰서, ‘3대반칙행위’근절을 위한 홍보 활동 실시
남양주경찰서, ‘3대반칙행위’근절을 위한 홍보 활동 실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170320 남양주서 보도자료(외국인자방대)1

남양주경찰서는 관내 외국인 밀집지역 내 외국인 대상 상습폭행ㆍ갈취 등 반칙행위 방지 및 신고 활성화를 위한 합동캠페인을 실시했다고 20일 밝혔다.

경찰은 이번 캠페인에서 관내 외국인밀집지역인 화도읍 성생공단을 순찰하며 ‘3대 반칙’ 홍보지 배부 및 외국인 피해 사례 등을 설명하며 외국인들의 신고 활성화를 당부했다.

특히, 캠페인과 함께 결혼이주여성의 재능기부를 받아 한국어, 영어, 중국어, 일본어, 베트남어 등 5개 국어로 번역해 제작한 ‘3대 반칙행위’ 홍보지를 배부하는 등 외국인 맞춤형 치안활동을 전개했다.

김충환 서장은 “반칙 행위에 대한 엄중한 처벌을 위해서는 시민들의 적극적 신고가 가장 중요하다”면서 “앞으로도 정의롭고 공정한 사회를 만들기 위해 다양한 방법의 홍보를 통한 신고 활성화로 우리사회의 ‘반칙행위’를 엄중하게 단속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남양주=하지은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