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화병원, 2019 콩팥건강 캠페인…‘만성콩팥병 건강교실’ 성료
시화병원, 2019 콩팥건강 캠페인…‘만성콩팥병 건강교실’ 성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화병원(이사장 최병철)이 지난 19일 ‘세계 콩팥의 날’을 맞아 콩팥병 환자, 보호자, 일반인을 대상으로 콩팥건강 캠페인 ‘만성콩팥병 건강교실’을 열었다.

만성콩팥병은 3개월 이상 신장이 손상돼 있거나, 신장 기능 감소가 지속적으로 나타나는 질환으로, 적절한 치료시기를 놓치면 투석이나 신장이식과 같은 신장 대체 요법을 시행해야 한다.

이에 따라 시화병원은 콩팥 건강의 중요성을 알리고 생활습관, 식이요법 개선을 통해 질병의 악화 방지와 생존율을 높이기 위해 매년 ‘만성콩팥병 건강교실’을 개최하고 있다.

이날 프로그램 시작 전, 시화병원 본관 1층에서는 영양팀 주최로 콩팥병 환자를 위한 영양상담 및 식단 전시회를 진행했다. 영양팀 정순옥 실장은 “신장질환식이라고 하면 차리기 번거롭고 맛이 없다는 편견이 있지만 재료에 알맞은 저염 조리법을 활용한다면 건강한 식단을 맛있게 섭취할 수 있다”고 밝혔다.

시화병원 만성콩팥병 바로알기 건강교실의 문을 연 최창균 병원장(제 3내과 전문의)은 “만성콩팥병은 초기 증상이 뚜렷하게 나타나지 않기 때문에 정기적으로 건강검진을 받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이어 콩팥을 지키는 생활수칙에 대한 강좌를 펼친 윤수진 과장(제 5내과 신장내과 전문의)은 “말기신부전의 주된 원인인 고혈압, 당뇨, 콜레스테롤에 대한 관리가 필수적이며 철저한 식습관 관리와 운동을 통해 적정 체중을 유지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한편 시화병원은 ▲당뇨병 공개강좌 ▲어린이 영양교실 ▲올바른 예방접종 강좌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개설, 운영함으로서 올바른 의학정보를 전달하고 있으며 지역 대표 병원의 책임감을 갖고 지역주민의 건강증진에 앞장서고 있다.

시흥=이성남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