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당차병원 임재준 교수, '2019 대한신경종양학회 춘계학술대회' 우수 발표 연제상 수상
분당차병원 임재준 교수, '2019 대한신경종양학회 춘계학술대회' 우수 발표 연제상 수상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임재준 교수

분당차병원은 신경외과 임재준 교수가 최근 연세대 에비슨의생명연구센터에서 열린 ‘2019 대한신경종양학회 춘계학술대회’에서 우수 발표 연제상을 수상했다고 20일 밝혔다.

임 교수는 ‘신경교종 환자에게 NLRC4 인플라마좀의 유전자 발현 증가가 환자 치료에 미치는 영향’을 발표해 우수 발표 연제상을 받았다. 이번 연구결과는 세계적 학술지인 네이처의 자매지 ‘사이언티픽 리포트(Scientific Reports)’에 게재됐다.

임 교수팀은 신경교종 환자 11명을 대상으로 면역조직검사로 염증조절에 관여하는 NLRC4 유전자의 단백질 발현과 위치 등을 분석했다. 또 전체 암종에 대한 공공데이터인 암유전체지도(TCGA: The Cancer Genome Atlas)를 활용해 64종의 유자를 종양조직과 비교해 NLRC4 유전자 발현을 비교했다. 그 결과, NLRP4 유전자 발현이 높은 신경교종 환자군의 생존기간이 감소하는 것을 확인했다.

임 교수는 “이번 연구를 통해 NLRC4 인플라마좀의 유전자 발현 증가와 신경교종 환자의 치료에 미치는 영향을 밝혔다”며 “향후 이를 통해 신경교종에 대한 잠재적 치료제 개발 및 진단과 예후, 예측 등을 위한 바이오 마커 개발에 활용되는 가치 있는 자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번 연구는 차의과학대학교 생명공학과 곽규범 교수팀과 공동연구로 진행됐다. 성남=문민석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