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명도시공사, ‘근로자 안전 보호조치 및 작업중지 요청제’ 도입
광명도시공사, ‘근로자 안전 보호조치 및 작업중지 요청제’ 도입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명도시공사(사장 김종석)는 28일 직원 안전 강화를 위해 산업재해사전예방시스템인 ‘근로자 안전 보호조치 및 작업중지 요청제’를 도입했다고 밝혔다.

근로자 안전 보호조치는 1인이 업무수행 시 발생할 수 있는 사고를 사전에 예방하고, 2인 이상의 근로자가 공동 작업을 통해 안전한 작업을 시행하도록 하는 제도다.

작업중지 요청제는 근로자의 합리적인 판단으로 위험요인이 있다고 생각될 때 근로자의 작업중지권을 명확히 하고 후속 조치를 통해 산업재해를 선제적으로 예방하도록 하고 있다.

공사는 근로자 안전 보호조치 및 작업중지 요청제 시행을 통해, 그동안 관리자 시각에서만 바라봤던 안전대책을 현장 근로자의 전문적이고 합리적인 시각으로 볼 수 있는 계기를 마련했다고 자평했다.

공사 김종석 사장은 “근로자 안전 보호조치 시행으로 사업장에서 발생할 수 있는 안전사고를 예방하는데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시설물 안전뿐만 아니라, 근로자 모두가 안전한 환경에서 근무 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광명=김용주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