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성대, 경찰경호보안과 학생들 ‘경찰부패 대토론회’ 참여
연성대, 경찰경호보안과 학생들 ‘경찰부패 대토론회’ 참여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연성대학교는 최근 경찰경호보안과 학생 20명이 안양만안경찰서가 주최한 ‘경찰부패 대토론회’에 참여해 현직 경찰간부, 시민대표 등과 경찰부패근절을 위한 다양한 의견을 교환했다고 22일 밝혔다.

지난 19일 열린 토론회에는 이민수 안양만안경찰서장을 비롯한 경찰간부 20여 명, 경찰경호보안과 학과장 김재운 교수와 학생 20명, 안양시 공무원, 시민단체, 상인연합회 등 총 50여 명이 참석해 경찰의 청렴성에 대한 인식과 희망을 공유하고 경찰비리 발생의 원인과 방지대책에 대한 의견을 나눴다.

토론회에 참석한 학생들은 저마다 경찰직을 희망하는 계기, 경찰과의 접촉경험 등을 소개하며 현직경찰에 대해 바라는 각자의 의견을 제시했다.

한 학생은 “어린 시절부터 경찰의 꿈을 키워오면서 강력범 검거와 같이 시민생활을 규제하는 강한 경찰만을 생각했는데 이번 토론회를 통해 학교전담경찰관, 피해자 보호업무와 같은 세심한 부분까지 이해할 수 있는 계기가 됐다”고 말했다.

안양=한상근ㆍ박준상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