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남시, 초등학생 돌봄센터 1호점 개소
하남시, 초등학생 돌봄센터 1호점 개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남지역 초등학생 돌봄센터가 처음으로 문을 열었다.

하남시는 지난 2일 미사강변도시 동일하이빌 커뮤니티센터 1층에 ‘다함께 돌봄센터 1호점’을 개소했다.

개소식에는 김상호 시장과 방미숙 시의장, 시의원, 입주자 대표, 이용아동과 가족 등 70여 명이 참석했다.

‘다함께 돌봄센터’는 지역 복지관, 도서관 등 공공시설이나 아파트 주민공동시설 등을 활용해 방과 후 돌봄이 필요한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돌봄 서비스를 제공한다.

‘다함께 돌봄센터’는 전용면적 97.66㎡ 규모로 프로그램실과 상담실, 조리실 등을 갖추고 있으며, 정원은 29명이다.

운영 시간은 학기 중에는 오후 1시~오후 7시, 방학기간은 오전 9시~오후 6시이며 돌봄교사가 일상적 활동지원, 숙제ㆍ독서 지도, 급식ㆍ간식을 도맡는다.

시는 앞으로 안전하고 쾌적한 돌봄환경 조성을 위해 향후 4년간 연차별로 총 8개를 확충할 계획이다.

김상호 시장은 “다함께 돌봄센터로 맞벌이 부모의 양육부담 완화, 초등돌봄 사각지대 해소, 지역중심의 돌봄체계 구축 등 아이 키우기 좋은 도시를 만들어 가겠다”고 말했다. 하남=강영호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