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증치매어르신, ‘케어팜’으로 치유 활동
경증치매어르신, ‘케어팜’으로 치유 활동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부천시 경증치매환자 대상 프로그램 ‘케이팜’ 활동 모습
부천시 경증치매환자 대상 프로그램 ‘케이팜’ 활동 모습

부천시·소사·오정치매안심센터는 지난 8월부터 경증치매어르신 등을 대상으로 ‘케어팜’을 운영하고 있다.

‘케어팜’이란 사회적 돌봄의 케어(care) 서비스와 농장(farm)이라는 단어를 합성한 것으로 치매노인 등 돌봄이 필요한 사람들이 농장에서 농업 활동을 하며 치유와 재활의 시간을 보내는 것을 뜻한다.

경증치매어르신 등은 상동호수공원에 모여 상추, 고추, 아로니아 등 여러 가지 농작물을 심고 수확해보고, 아로니아를 이용한 손수건 천연 염색, 텃밭 울타리 만들기 등 인지기능 향상을 돕는 여러 가지 프로그램에 참여하고 있다.

케어팜에 참여하고 있는 한 어르신은 “농장에 올 때마다 옛날 생각도 많이 나고, 마음이 편안해진다”라고 말했다.

한편, 부천시·소사·오정치매안심센터는 케어팜뿐만 아니라 치매관리를 위한 교육 및 프로그램 운영 등 치매환자 지원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부천=오세광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