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시, 내년 주민참여예산 294억 원 편성
안양시, 내년 주민참여예산 294억 원 편성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양시는 내년 80개 주민참여예산사업에 294억 원을 투입할 계획이라고 21일 밝혔다.

내년 주민참여예산사업은 북&카페 문화공간 개선사업을 비롯, 양화로58번길 일원 도로시설물 비가림막 설치, 학의천변 먼지떨이기 설치, 비봉산 하늘산책로 꽃길 조성, 장수의자 설치, 수리산 둘레길 등산로 정비, 다세대 및 연립 밀집 지역 도로 재포장 등이다.

시는 관양2동 하천변에 먼지떨이기를 설치(1개소)해 산책로를 이용하는 시민들이 자유롭게 사용할 수 있도록 하고 양화로58번길 일원에는 비가림막을 설치, 우천 시 보행자 불편을 해소한다는 계획이다. 아울러 수리산 둘레길 일대의 노후된 야자매트와 목재계단 등에 대한 교체 및 보수작업을 진행해 등산객 불편도 해소할 방침이다.

한편 해당 사업들은 31개 동 제안 대회와 인터넷 접수, 청소년 참여예산대회 등을 통해 제안된 152건 중 현장실사와 검토작업을 거쳐 선정됐다. 내년 주민참여예산안은 안양시 본예산에 반영, 시의회 의결을 통해 최종 확정된다.

최대호 안양시장은 “주민참여예산사업은 민의를 수렴하는 과정으로 시민이 직접 제안하고 심의한 사업”이라며 “시민 생활불편 및 민원 해소를 위해 시정에 적극 반영하겠다”고 말했다. 안양=한상근ㆍ박준상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