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향대 부천병원, 베다니마을 의료봉사로 ‘인간사랑’ 실천
순천향대 부천병원, 베다니마을 의료봉사로 ‘인간사랑’ 실천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순천향대 부천병원 민경대 대외협력부원장이 베다니마을에서 환자를 진료하고 있다.
순천향대 부천병원 민경대 대외협력부원장이 베다니마을에서 환자를 진료하고 있다.

순천향대 부천병원 의료봉사단(병원장 신응진)과 서울덕우라이온스클럽(회장 노동균) 회원 60여 명은 지난 19일 시흥시에 있는 베다니마을 뜨란채·요양원을 찾아 합동 의료봉사를 실시했다.

베다니마을은 소외된 이웃과 장애인 등이 사회 구성원으로 돌아갈 수 있도록 꿈과 희망을 주고 교육을 하는 노숙인 자활시설이다.

의료봉사단은 외과, 정형외과, 신장내과, 안과, 이비인후과, 영상의학과 등 6개 진료과 의사와 간호부, 재활치료팀, 진단검사의학팀, 영상의학팀, 일반검진팀, QI팀, 사회사업팀, 원무팀 등 8개 지원부서 교직원 가족이 참여했다.

의료봉사단은 베다니마을에 거주 중인 행려 장애인과 노인 80여 명을 대상으로 각 진료과 진료 및 혈압·혈당검사, 혈액검사, 복부초음파검사, 물리치료, 수액치료 등을 실시했다.

서울덕우라이온스클럽 회원들도 시설에 식사를 제공하고 시설 정비를 도왔다. 또 의류를 기증하고, 추가 치료가 필요한 이들을 위해 써달라며 순천향대 부천병원에 의료후원금 300만 원을 기부했다.

신응진 부천병원장은 “지난 2001년부터 매년 도움의 손길이 필요한 의료 사각지대를 방문함으로써 의료 소외 계층이 질병을 조기에 발견하고 제때 치료받아 건강을 되찾을 수 있도록 힘쓰고 있다”고 밝혔다. 부천=오세광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