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외이웃들 희망의 끈이 되길 기원합니다
소외이웃들 희망의 끈이 되길 기원합니다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소외 이웃들이 꿈과 희망으로 따뜻한 삶을 영위했으면 좋겠습니다.”

안성지역 공도읍 직원과 안성1동 통장이 아름답고 따뜻한 나눔의 세상을 만들고자 소외 이웃에게 사랑의 메시지를 전달했다.

소옥희 숭인2통장은 22일 안성1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에 어려운 이웃을 위해 써달라며 10㎏ 쌀 20포를 전달했다.

이를 위해 소 통장은 자신이 직접 지어 수확한 햅쌀을 방앗간에서 도정해 기부했다.

공도읍 전 직원도 십시일반 자체적으로 성금을 마련해 생계에 어려움을 겪는 홀로 사는 어르신 집을 방문, 사랑의 연탄 400장을 전달했다.

박종도 공도읍장은 “소외 이웃들이 밝고 따뜻한 세상에서 행복한 삶을 영위할 수 있도록 지역사회 봉사활동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안성=박석원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