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와 친구되면 에버랜드 입장권 44% 할인
용인시와 친구되면 에버랜드 입장권 44% 할인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에버랜드 입장권을 44%까지 할인하는 등 ‘용인시 카카오톡 플러스 친구(이하 카톡 플친)’의 할인 혜택이 추가로 확대된다.

31일 용인시는 오는 11월부터 ‘용인시 카톡 플친’ 할인 관광지에 에버랜드와 예아리박물관, 농도원목장 등 3곳을 추가해 총 14곳에서 혜택을 제공한다고 밝혔다.

에버랜드 이용권의 경우 용인시 카톡 플친이라면 연령 구분 없이 누구나 최고 44% 할인된 주중 3만1천 원, 주말 3만3천 원에 구매할 수 있다.

세계 관혼상제 문화를 소개하는 백암면 예아리박물관에선 관람료와 음료를 20% 할인해주는데, 단체관람의 경우 승마 등 각종 체험도 20% 할인 받을 수 있다.

자연 속 체험목장인 원삼면 농도원목장에선 송아지 우유주기, 젖짜기, 아이스크림/치즈 만들기 등 낙농체험 프로그램을 연령 구분 없이 2만 원의 할인된 체험비로 즐길 수 있다.

용인시와 카카오톡 플러스 친구를 맺으려면 모바일 메신저 카카오톡 상단 검색창에 ‘용인시’를 입력하고, 친구 추가를 하면 된다.

친구 추가를 하면 이들 3곳은 물론이고 한국민속촌과 용인포은아트홀, 짚라인용인 등 용인시내 14개 문화·레저시설을 할인된 가격으로 이용할 수 있다.

용인시는 양방향 소통 채널인 용인시 카카오톡 플러스 친구를 통해 시의 주요 소식과 문화·관광·축제 정보를 카톡 메시지로 전달함과 동시에 재난이나 긴급상황 정보도 신속하게 안내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앞으로도 카톡 플러스 친구에게 관광·문화·스포츠시설과 연계해 보다 많은 혜택을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며 “시의 정보를 빠르고 정확하게 전하는 용인시 카톡 플친에 많은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용인=강한수ㆍ김승수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