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시, 한신대·오색시장 주변 고보조명 설치완료
오산시, 한신대·오색시장 주변 고보조명 설치완료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산시는 안심귀갓길 조성을 위해 관내 범죄 취약지구 중 한신대학교와 오색시장 주변 10개소에 고보조명 설치를 완료했다고 13일 밝혔다.

고보조명 설치는 잠재적 범죄자에게 경각심을 일으켜 범죄의지를 사전에 차단하는 것으로 나타났으며 밤길 통행자에게는 심리적 안정감을 주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에 시는 대학가 주변이라는 특성상 원룸촌이 형성돼 있고 시험기간이나 아르바이트 후 늦은 귀가가 잦은 학생들의 이동이 많은 한신대 주변과 주택밀집 골목길, 야간 통행의 불안요소가 큰 오색시장 주변을 선정해 고보조명을 설치했다.

시 관계자는 “야간 취약지역 점검 등을 통한 안전강화로 시민들이 실질적인 체감안전도 향상을 위해 노력할 것”이라면서 “범죄 취약지구 환경개선으로 안전한 오산을 위해 더욱 힘쓸 것”이라고 밝혔다.

오산=강경구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