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양주시, 양정역세권 복합단지 개발사업 본격 시동!
남양주시, 양정역세권 복합단지 개발사업 본격 시동!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양주시와 LH가 양정역세권 복합단지 개발사업에 본격적으로 시동을 걸었다.

시와 LH는 지난 6일 LH서울지역본부에서 양정역세권 복합단지 개발사업 기본협약을 체결하고 성공적 사업 추진을 다짐했다. 이들 기관은 이에 따라 남양주도시공사를 사업시행자로 참여시켜 조만간 효율적 사업추진을 위해 실무협의회를 구성할 예정이다.

양정역세권 복합단지는 4차 산업 등 일자리 창출을 위한 첨단 산업기능의 핵심시설과 주거단지사업 등을 포함한 직주ㆍ근접형 복합단지로 개발된다. 왕숙신도시 및 인접지구와의 시너지 효과를 통해 수도권의 새로운 변화를 주도할 동북부 거점도시로 발전시킨다는 복안이다.

조광한 남양주시장은 “양정역세권 사업이 스웨덴 말뫼의 눈물이 될 뻔 했으나, 이번 협약으로 희망의 새싹이 돋아나는 전환점이 됐다”면서 “주민들의 이주ㆍ생활대책과 보상 등 주요 민원사항을 꼼꼼히 챙기고, 개발계획단계부터 남양주도시공사와 협의, 지원시설 및 복합용지 내 기업유치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양정역세권 복합단지 개발사업은 양정동·와부읍 일대 206만㎡ 규모로 추진되는 도시개발사업으로, 지난 3월 국토교통부에서 도시개발구역으로 지정ㆍ고시한 후 사업시행자로 LH를 선정한 바 있다. 이어 지난 8월 토지보상을 위한 기본조사 등 행정절차를 시작으로 2024년 완공을 목표로 추진 중이다.

남양주=유창재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