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결대, 오산교육재단과 ‘미래인재 육성 지원 및 4차산업 진로체험 지원’ 업무협약 체결
성결대, 오산교육재단과 ‘미래인재 육성 지원 및 4차산업 진로체험 지원’ 업무협약 체결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성결대학교(총장 윤동철) 지역사회협력단은 지난 11일 오산교육재단에서 ‘미래인재 육성 지원 및 4차산업 진로체험 관련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5일 밝혔다.

이번 협약은 긴밀한 업무 및 지원 체계를 구축해 청소년의 건전한 성장에 기여하고 상호협력을 통한 교육네트워크를 구성해 지역사회의 4차산업 미래인재 육성에 이바지하고자 추진됐다.

양 기관은 ▲지역사회 학습공동체 프로그램 개발 및 운영 ▲대학 학부(과) 및 4차산업 진로체험 운영 지원 ▲맞춤형 기술인력 양성을 위한 공동협력 및 교육 참여 등 그 밖의 사항에 대해 적극적으로 지원 협력하기로 했다.

김계동 성결대 지역사회협력단장은 “이번 협약은 지역사회 4차산업 진로체험을 통한 미래인재 육성에 기여하고 학생들의 진로결정에 기회를 주는 계기가 될 것”이라며 “향후 지역사회 4차산업 성장 동력인 학생들의 미래를 위한 관심과 아낌없는 지지를 부탁한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협약을 시작으로 성결대 지역사회협력단과 오산교육재단은 지역사회와의 상호협력을 통한 상생발전과 사회적 가치 실현을 위해 힘쓰고 청소년들의 진로와 각종 문화 행사 교류를 통한 지역사회 학습공동체를 구성하는 등 청소년 교육 발전을 위해 함께 노력하기로 했다.

안양=한상근ㆍ박준상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연예 24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