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시 여성친화도시 조성 본격화
오산시 여성친화도시 조성 본격화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성친화도시 조성 협의체 구성 및 교육진행

오산시는 지난 17일 상황실에서 여성친화도시 조성을 위해 여성정책전문가, 시민단체활동가, 시민대표, 시의원, 관계공무원 15명으로 구성된 여성친화도시 조성 협의체를 구성하고 위원 위촉식을 했다.

여성친화도시 조성 협의체는 여성친화도시 조성정책의 기본방향, 전략, 계획의 수립ㆍ시행, 성 평등 환경 조성, 일상생활의 불편 사항 및 시민의 욕구가 반영된 사업 제안ㆍ발굴, 그 밖에 여성친화도시 조성 추진에 관련된 사항에 대해 발굴ㆍ제안ㆍ자문ㆍ협의 등 사업추진을 지원한다.

여성친화도시에서의 ‘여성’은 사회적 약자를 대변하는 상징적인 의미이며 아동, 청소년, 장애인, 노인 등에 대한 배려를 포함해 만들어가는 도시다.

이날 여성친화도시에 대한 이해를 높이기 위해 (재)경기도 가족여성연구원 임혜경 연구위원이 ‘여성친화도시의 이해 및 조성방안’주제로 강의를 진행하고 활성화 방안을 논의하는 시간을 가졌다.

여성친화도시는 지역정책에 여성과 남성이 평등하게 참여하고 여성의 역량 강화와 돌봄, 안전이 구현되도록 사회적 약자를 포함해 지역주민 모두가 살기 좋은 도시를 의미한다.

시는 2019년 하반기 여성친화도시 조성에 관한 조례를 제정, 오산시 양성평등정책 중장기발전계획 수립 용역을 진행했다.

시는 여성친화도시 추진기반구축, 조성 협의체 및 시민참여단 등을 구성·운영하고 민관협력체계 마련, 활성화를 통해 2020년 여성가족부 여성친화도시 지정 신청을 목적으로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함께 참여하고 누리는 시민행복도시 비전과 양성평등 거버넌스 역량강화, 경제참여 돌봄 체계 구축, 일상의 안전과 편의증진 3대 목표를 가지고 여성친화도시 조성에 만전을 기하겠다”면서 “오산시민으로서 자존감, 행복감을 높이는데 적극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오산=강경구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